2021.12.04 (토)

  • 맑음동두천 2.0℃
  • 맑음강릉 5.9℃
  • 맑음서울 3.8℃
  • 맑음대전 1.9℃
  • 구름많음대구 6.6℃
  • 맑음울산 6.5℃
  • 구름조금광주 6.3℃
  • 맑음부산 7.2℃
  • 맑음고창 7.2℃
  • 구름많음제주 13.0℃
  • 맑음강화 3.3℃
  • 맑음보은 0.5℃
  • 맑음금산 1.4℃
  • 구름조금강진군 10.3℃
  • 맑음경주시 6.4℃
  • 맑음거제 6.2℃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원더우먼' 이원근, '진실을 찾는 예리한 눈동자!' 날카로운 촉 본격 가동…

URL복사

 

(경인미래신문=최윤석 기자) '원더우먼(One the Woman)' 이원근이 예리한 눈동자를 번뜩이며 촉을 가동하고 있는 '카리스마 집중심문' 현장이 공개됐다.

SBS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One the Woman)'은 비리 검사에서 하루아침에 재벌 상속녀로 인생 체인지가 된 후 빌런 재벌가에 입성한, 불량지수 100% 여검사의 '더블라이프 코믹버스터' 드라마다. 코믹한 웃음, 스피디한 전개, 통쾌한 반전으로 금, 토 밤을 뒤흔들면서 '10회 연속 주간 전체 미니시리즈 1위'라는 기록 행진을 이어나가고 있다.

특히 지난 방송에서는 강명국(정인기)이 14년 전 한주공장 방화사건의 진범이 아니었으며, 한주그룹과의 커넥션으로 거짓 자백을 했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이에 조연주(이하늬), 한승욱(이상윤), 안유준(이원근)이 한주공장 방화사건의 재수사에 돌입한 후, 여러 단서들이 가리키는 한영식(전국환)이 진범일 것이라고 추측했다.

이런 가운데 이원근이 누군가를 꿰뚫어 보는 '카리스마 집중심문' 현장이 포착돼 긴장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극중 안유준이 서평지청 검사실에서 14년 전 방화사건과 관련된 인물을 조사하고 있는 장면. 조사실로 들어온 안유준은 굳은 표정을 내비치며 건너편에 앉아있는 누군가를 뚫어지게 쳐다보다, 날 선 눈빛을 번뜩이며 상대방을 압박한다. 그러나 이내 안유준이 얼굴 가득 묘한 미소를 드리우고 있는 터, 과연 안유준이 심문하고 있는 사람은 누구일지, 진실의 답을 얻게 된 것일지 궁금증을 치솟게 하고 있다.

그런가 하면 촬영 준비 내내 대본을 손에 놓지 않고 대사를 되뇌며 집중력을 끌어올린 이원근은 14년 전 방화사건과 관련된 중요한 인물을 심문하기 위해 나선 검사의 행동과 눈빛, 말투까지 한 컷 한 컷 세심하게 짚어 나갔다. 특히 상대방을 조이는 날카로운 눈빛으로 엘리트 검사의 면모를 완성도 높게 표현, 현장에 긴박감을 드리웠다. 하지만 촬영이 끝난 후에는 특유의 해맑은 미소로 스태프에게 인사를 전하며 다소 어둡고 차가웠던 현장의 분위기와 공기를 훈훈하게 뒤바꿨다.

제작진은 '이원근의 뛰어난 몰입력 덕분에 굉장히 진지하고 긴장감 넘치는 장면이 탄생됐다'라며 '14년 전 진실을 둘러싼 여러 인물의 활약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SBS '원 더 우먼' 13회는 오는 29일(금) 밤 10시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