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4 (토)

  • 맑음동두천 4.1℃
  • 맑음강릉 7.3℃
  • 맑음서울 4.9℃
  • 맑음대전 2.9℃
  • 흐림대구 6.9℃
  • 구름조금울산 7.9℃
  • 흐림광주 7.1℃
  • 구름조금부산 7.9℃
  • 구름조금고창 8.5℃
  • 구름많음제주 13.2℃
  • 맑음강화 4.5℃
  • 맑음보은 2.7℃
  • 흐림금산 2.9℃
  • 구름많음강진군 11.4℃
  • 맑음경주시 7.0℃
  • 구름많음거제 8.3℃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유리 작가 이은경, 불가리아국제유리비엔날레 선정

URL복사

 

(경인미래신문=최윤석 기자) 유리 작가 이은경이 2021불가리아국제유리비엔날레(IBG2021, International Biennale of Glass in Bulgaria)에 선정됐다.

불가리아 대통령 루멘 라데프(Rumen Radev) 후원으로 열리는 2021불가리아국제유리비엔날레(IBG2021)는 불가리아에서 열리는 최대 규모 예술 행사로, 2017년 유리 예술의 진화를 장려하고 반영하는 것을 목표로 시작됐다.

올해로 3회를 맞은 이번 비엔날레는 42개국 160여 명의 작가가 선정됐으며, 소피아에 위치한 불가리아국립미술관 Kvadrat500에서 10월 6일부터 11월 7일까지 전시를 비롯한 다양한 행사가 개최된다.

이은경은 2019년 한국예술종합학교 미술원 조형예술과에 입학해 유리 조형 작업을 시작했으며, 지난해 비디오 디렉터 제이켠과 협업한 아트필름 'Feel! GLASS'를 발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올해 10월에는 신진작가 특별전시 'SEEA2021'에 선정돼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에서 전시했고, 그동안 영국, 미국, 터키 등 국제전시공모에 선정돼 다양한 유리 조형 작품을 선보여왔는데, 이번 불가리아국제유리비엔날레를 통해 다시 한번 국제무대에서 쾌거를 올리게 됐다.

이번 비엔날레에는 유리 조형의 다양한 기법 중 캐스팅(Casting) 기법으로 작업한 작품 'Melody in the Landscape'이 선정돼 불가리아국립미술관에서 진행 중인 전시에 참여하게 됐으며, 비엔날레 종료 후에는 유리 예술의 대중화를 위해 주최 측에 기증하기로 했다.

한편 이은경은 CICA미술관 '2022 Young Korean Artists'에 선정돼 내년 봄 개인전을 통해 작품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