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3 (화)

  • 흐림춘천 27.7℃
  • 서울 26.3℃
  • 흐림인천 25.1℃
  • 수원 26.1℃
  • 청주 28.1℃
  • 대전 27.4℃
  • 흐림안동 28.5℃
  • 흐림대구 31.7℃
  • 흐림전주 30.3℃
  • 구름많음울산 32.1℃
  • 흐림창원 31.9℃
  • 흐림광주 30.2℃
  • 구름많음부산 29.9℃
  • 구름많음목포 31.1℃
  • 홍성(예) 26.6℃
  • 구름많음제주 32.0℃
기상청 제공

사회

광명소방서, '아리셀 참사 없도록' 종합 화재안전대책 추진

화성시 리튬 배터리 공장 화재, 소방안전 대책 강화와 대응 체계 개선 필요

 

(경인미래신문=민경호 기자) 광명소방서(서장 이종충)는 관내 리튬 배터리 취급 사업장에 대한 종합 화재안전대책을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지난달 24일 경기도 화성시 서신면에서 발생한 아리셀 리튬 배터리 공장 화재로 인해 많은 인명 피해가 발생하며, 시민들의 안전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이를 계기로 시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금수성 위험물 원재료 또는 완제품의 저장·취급소에 대하여 안전 점검을 강화하고 초기 대응 시스템을 효과적으로 구축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이에 광명소방서는 관내 리튬 배터리 취급 사업장에 대해 긴급 유관기관 합동 화재안전조사로 전수조사를 실시하며 관리카드를 작성 완료하였다.

 

또한 유관기관 합동 훈련을 추진하며 초기대응체계 확립과 소방서장 중심의 화재안전컨설팅으로 인명대피 및 화재예방에 대한 인식을 개선할 예정이다.

 

이종충 광명소방서장은 “이번 화재를 계기로 리튬 배터리 취급 사업장의 초기 화재 대응에 대한 중요성이 재조명되고 있다”면서 “소방훈련 강화로 사업장 내 화재 예방 및 진압 능력을 강화하고 안전한 산업 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