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8 (목)

  • 흐림춘천 23.6℃
  • 서울 25.6℃
  • 인천 25.3℃
  • 수원 26.7℃
  • 흐림청주 27.4℃
  • 흐림대전 26.6℃
  • 흐림안동 25.2℃
  • 흐림대구 26.9℃
  • 전주 28.0℃
  • 구름많음울산 25.5℃
  • 흐림창원 26.6℃
  • 흐림광주 26.5℃
  • 박무부산 24.9℃
  • 흐림목포 26.7℃
  • 흐림홍성(예) 27.9℃
  • 흐림제주 28.0℃
기상청 제공

인천

인천 남동구, '인천 최초' 취약계층 가정 영유아에 이유식 지원

 

(경인미래신문=민경호 기자) 인천시 남동구가 인천 최초로 취약계층 가정 영유아에 이유식을 지원한다.

 

남동구는 이달부터 만 12개월 이하 드림스타트 사업 대상 영유아를 대상으로 맞춤형 이유식 지원사업을 시작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성장과 발달에 있어 중요한 시기인 영유아의 건강을 위해 개월 수에 맞는 맞춤형 이유식을 각 가정에 배달한다.

 

이유식은 별도의 조리 없이 섭취할 수 있도록 완제품 형태로 제공되며 영유아 검진 결과 ‘정밀 평가 필요’ 소견을 받은 아동은 추가 지원이 가능하다.

 

구는 이를 통해 이유식 조리에 대한 양육자의 부담을 줄이고, 영유아에게 영양 균형이 잡힌 단계별 맞춤 이유식을 제공해 영양부족을 해소하고 건강한 성장을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종효 구청장은 “경제적 부담과 양육지식 부족으로 제때 이유식을 시작하지 못하거나 부적절한 이유식으로 영양 불균형 등 아이 성장의 악영향을 막기 위해 추진된 사업”이라며 “이번 사업이 취약계층 영유아들의 영양 불균형 문제를 해소하고 올바른 식습관 형성과 건강한 성장을 촉진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드림스타트 사업은 취약계층 가정 아동에게 맞춤형 통합서비스를 제공, 아동의 건강한 성장과 발달을 도모하고 공평한 출발 기회를 보장하는 사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