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9 (일)

  • 맑음동두천 -8.0℃
  • 맑음강릉 -2.8℃
  • 맑음서울 -6.0℃
  • 맑음대전 -5.7℃
  • 맑음대구 -2.4℃
  • 맑음울산 -2.4℃
  • 구름조금광주 -1.5℃
  • 맑음부산 -1.1℃
  • 구름많음고창 -2.6℃
  • 흐림제주 4.6℃
  • 맑음강화 -8.7℃
  • 흐림보은 -4.1℃
  • 맑음금산 -7.7℃
  • 구름많음강진군 0.8℃
  • 맑음경주시 -3.0℃
  • 맑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안산시, 안산화폐 '다온' 부정유통 일제 단속 실시

(경인미래신문=민경호 기자) 안산시(시장 이민근)는 오는 21일부터 25일까지 안산화폐 '다온'의 부정유통을 방지하기 위한 일제단속을 실시한다.

 

 

18일 시에 따르면 가맹점별 결제 자료와 주민신고 사례를 토대로 사전분석을 거친 뒤 의심점포를 현장 방문해 부정유통 여부를 조사할 계획이다. 

 

주요 단속대상은 ▲사행산업 등 등록제한 업종 유통 ▲물품 또는 서비스 제공 없이 안산화폐 다온을 수수하는 행위 ▲부정 수취 상품권 환전 행위 ▲안산화폐 결제 시 현금영수증 발급 거부 및 추가금 요구 행위 등이다.

 

시는 안산화폐를 부정 유통한 가맹점에 대해서는 가맹점 등록취소와 '지역사랑상품권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에 따라 최고 200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하고 부정유통 규모나 사안의 심각성 등을 고려해 관할 경찰서에 수사의뢰 할 방침이다. 

 

조영일 경제일자리과장은 "안산화폐 다온이 지역 내 대표적인 결제수단으로 자리 잡은 만큼 부정유통에 대한 철저한 단속으로 신뢰받는 지역화폐 유통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