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4 (일)

  • 흐림춘천 2.6℃
  • 서울 3.2℃
  • 인천 2.1℃
  • 흐림수원 3.7℃
  • 청주 3.0℃
  • 대전 3.3℃
  • 안동 4.5℃
  • 대구 6.8℃
  • 전주 6.9℃
  • 울산 6.6℃
  • 창원 7.8℃
  • 광주 8.3℃
  • 부산 7.7℃
  • 목포 7.3℃
  • 홍성(예) 3.6℃
  • 흐림제주 10.7℃
기상청 제공

수원시, 풀뿌리 민주주의 실현... 시민 시정에 직접참여

오는 6월 직접민주주의 플랫폼 '누구나 시장' 출시
통합돌봄사업 신청 기능 추가해 7월부터 정식 운영

(경인미래신문=민경호 기자) 수원시가 모바일 직접민주주의 플랫폼 '누구나 시장'(가칭) 서비스를 6월 시작한다.

 

 

수원시는 지난 22일 '직접민주주의 플랫폼 '누구나 시장' 온라인 참여시스템 구축 착수보고회'를 열고 사업 추진 방향과 제공할 서비스를 알렸다. 시스템 구축은 ㈜이노디스가 담당한다.

 

수원시가 구축하는 '누구나 시장'은 모든 시민이 편리하게 의견을 낼 수 있는 모바일 직접민주주의 플랫폼이다.

 

누구나 시장에서는 시민들이 실시간으로 정책을 제안하고 현안에 관해 토론할 수 있다. 또 설문·투표 등으로 의견을 제시할 수 있다.

 

수원시 행사·축제, 강좌·교육, 일자리·채용, 복지 등 시민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고 7월부터는 통합돌봄사업 신청도 할 수 있다.

 

5월에 앱 명칭을 공모하고 6월 1일부터 정책 참여·맞춤형 정보제공 서비스를 시범 운영한다. 7월 1일부터 통합돌봄사업 신청 서비스를 추가해 정식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이날 착수보고회에는 이재준 수원특례시장, 관련 부서 공직자, 외부 자문 업체(와글·카카오·네이버), ㈜이노디스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이재준 수원시장은 "직접민주주의 플랫폼 사업의 핵심은 시민 누구나 편리하게 시정에 참여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드는 것"이라며 "시민이 정책 수립 과정에 참여하는 직접민주주의가 수원에서 실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