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1 (수)

  • 흐림동두천 14.3℃
  • 구름많음강릉 12.3℃
  • 흐림서울 16.8℃
  • 구름많음대전 15.2℃
  • 구름많음대구 14.4℃
  • 흐림울산 13.5℃
  • 흐림광주 16.6℃
  • 구름많음부산 15.4℃
  • 흐림고창 14.7℃
  • 흐림제주 18.4℃
  • 흐림강화 14.5℃
  • 구름조금보은 11.4℃
  • 흐림금산 13.0℃
  • 흐림강진군 13.9℃
  • 구름많음경주시 12.5℃
  • 구름조금거제 14.4℃
기상청 제공

광명시, 아동학대 공공 대응 위해 광명경찰서 등과 협업

아동학대 예방과 피해아동 보호 등 공공 대응체계 본격 가동

URL복사

(경인미래신문=정재형 기자)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아동학대 예방과 피해아동 보호를 위한 공공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아동보호 전담조직인 아동보호팀을 본격적으로 운영해 아동학대 조사업무 등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아동학대조사 업무는 2020년 10월 아동복지법 개정으로 아동보호 전문기관에서 지자체로 이관, 아동학대 전담 공무원과 경찰이 24시간 출동해 현장조사 등의 아동보호 업무를 수행한다.

 

시는 이를 위해 작년 8월 조직개편을 통해 신설된 아동보호팀에 아동학대 전담 공무원 4명을 배치해 사전 교육을 완료하고 아동학대 전담 의료기관 6곳 지정, 아동학대 전용 상담조사실(아동보호상담실)과 24시간 긴급신고전화 설치, 현장대응 전용차량 구입 등 아동학대 공공 대응 체계 가동에 만전을 기했다.

 

아동보호팀은 긴급신고체계 운영과 아동학대 현장조사 업무 및 아동학대 공공 대응체계 강화를 위한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하고 피해 아동보호를 위한 사례결정위원회 및 아동학대 대응 정보연계협의체를 구성해 경찰서, 아동보호 전문기관 등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한다.

 

시는 향후 아동학대 조사 공공 대응체계의 순조로운 안착을 위해 1월 중으로 아동학대 현장조사 업무의 경험이 풍부한 전문인력(임기제)을 충원하고 연내 학대 피해 아동 쉼터 2곳을 조성하여 분리 보호가 필요한 학대 피해 아동에게 안정적인 환경을 제공하고 심리치료 등 전문적인 사례관리를 진행할 예정이다. 

 

박승원 시장은 "아동보호체계 구축으로 공공의 책임을 강화하고 아동학대를 촘촘하게 예방해 아이들이 밝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