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03 (토)

  • 구름많음동두천 25.7℃
  • 구름많음강릉 25.9℃
  • 흐림서울 27.2℃
  • 흐림대전 24.4℃
  • 흐림대구 23.6℃
  • 흐림울산 23.0℃
  • 흐림광주 26.7℃
  • 부산 22.9℃
  • 구름조금고창 27.3℃
  • 제주 27.2℃
  • 구름많음강화 26.6℃
  • 구름조금보은 23.1℃
  • 구름많음금산 24.1℃
  • 구름많음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1.2℃
  • 흐림거제 22.7℃
기상청 제공

시흥시, 'GTX-C 오이도역 연장' 모든 행정력 집중

(경인미래신문=민경호 기자)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C노선의 오이도역 연장 추진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한다고 4일 밝혔다. 

 

 

시는 지난 2월 24일 국토교통부가 양주시 덕정과 수원을 잇는 GTX-C 노선에 왕십리·인덕원·의왕·상록수역 4개 역을 추가하기로 한 것과 관련해 부서 회의를 추진하고 GTX-C 노선 오이도역 연장에 주력하기로 했다.   
  
현재 시흥시는 대규모 국가산업단지 운영과 공공주택지구 개발을 추진하는 등 국가 산업 발전과 주거 정책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있지만 광역급행철도 수혜에서는 배제돼 많은 주민이 교통 불편을 겪고 있다.

 

향후 (가칭)시흥배곧서울대병원과 (가칭)시흥서울대학교치과병원 조성을 비롯해 시흥거모공공주택지구 등 대규모 개발 사업이 본격 추진되면 더 많은 사람이 통행에 많은 시간을 소요할 것으로 우려된다.  

 

시흥시는 GTX-C 노선이 오이도역까지 연장될 경우 시흥 남부에서 서울 강남권까지의 대중교통 이동 시간이 기존 1시간 25분에서 30분대로 단축돼 시민의 삶의 질과 이용자의 편의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보고 있다.  

 

또 상록수역이 추가 정차역으로 지정된 것은 오이도역까지 연장할 수 있는 유리한 여건이 조성된 것으로 기존 노선의 선로 포화도를 고려할 때 수도권 철도차량기지가 있는 오이도역까지 추가 연장하게 된다면 비교적 저비용으로 연장 운행이 가능하고 지역 균형발전과 국가경쟁력 제고도 도모할 수 있기 때문에 적극적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GTX-C 노선의 금정분기선 오이도역 연장을 지속 추진해 시민, 공공주택지구 입주 예정자, 산업단지 근로자 등의 통근·통학 시간 단축을 통한 삶의 질 향상과 더불어 방문객의 광역대중교통 이용 편의 제고로 지역 경제 활성화도 도모하겠다”며 “시민의 오랜 염원을 이루기 위해 가능한 모든 방안을 모색하며 GTX-C 노선의 오이도역 연장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흥시는 2020년 8월부터 국토교통부에 GTX-C 오이도역 연장을 건의해왔으며 지난해 2월에는 추가 정거장 설치에 따른 소요 사업 비용에 대해 시가 책임 조달 및 행정적 지원 노력을 다하겠다는 계획도 제출한 바 있다. 

 

2020년 12월부터 2021년 6월까지 진행한 GTX-C 오이도역 연장안에 대한 사전타당성검토에서는 상록수역과 오이도역 정차 방안이 경제성(B/C) 분석 결과 1.3 이상으로 경제적 타당성을 확보하는 것으로 분석됐다.